XE Login

2017.09.29 10:58

추석명절 가정예배안

조회 수 70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한가위 가정예배 교안


■  사도신경
■  찬    송:  220장(통278) 사랑하는 주님 앞에
■  말    씀:  고후 8:9-15 / “흐르는 은혜”


    갈릴리 호수와 사해의 이야기를 아십니까? 북쪽의 가장 높은 지형의 있는 헬몬산의 눈이 녹아서 그 물이 점점 흐르는 것입니다. 그리고 갈릴리 호수에서 또 흘러지나 결국에는 사해에서 그 흐르는 것이 멈추는 것입니다.
 그러니 어떻습니까? 갈릴리는 물을 흘러 보내어서 물이 깨끗하고 고기와 생물들이 살지만 사해는 ‘물이 냄새가 나고 썩는 것’입니다. 이렇게 ‘흘러 보낸다’는 것은 우리의 삶에 정말 생명과도 같은 소중한 삶의 원리입니다. 그렇다면 우리는 왜 흘러 보내야만 하는 것입니까?

  첫째 교회는 하나님께 받은 은혜를 흘러 보내는 통로가 되어야 한다.
   오늘 우리가 읽은 본문은 바울이 고린도 교회를 향해서 헌금에 대해 권면하는 내용입니다. 지금 극심한 기근 가운데 에 있는 예루살렘 교회를 위해 헌금을 모금하라는 것입니다. 그런데 특별히 이방의 여러 교회들 중에서 많은 시련과 가난 속에서도 이 마케도니아 교회는 이 헌금에 대해서 특별히 헌신하는 것입니다. 마케도니아 교회가 어떻게 이렇게 할 수 있습니까? 성경은요 ‘내가 받은 은혜다’라고 말합니다.
    9절에 예수님께서 우리를 부유하게 하시기 위해서 자신이 모든 것을 버리고 죽으시면서 까지 가난하게 되셨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우리가 예루살렘을 위해 흘러 보내는 이 ‘구제금’은 바로 내가 받은 ‘은혜’다 라는 것입니다.
  여러분 8장은요 ‘은혜가 흘러가는 장’입니다. 하나님은 바울의 마케도니아 교회들과 고린도 교회들에게 복음의 은혜를 주시고 바울 교회들은 이 은혜를 이 구제금을 지금 어려움을 당한 예루살렘 교회에게 흘러 보내고 예루살렘 교회들은 받은 그 은혜를 다시 하나님께 드리면서 은혜의 순환이 이루어지고 있는 것입니다. 이렇게 은혜가 흐르면서 그 믿음이 더 깨끗하게 더 생명력이 넘쳐나는 예배를 드리고 있는 것입니다.
여러분은 받은 은혜를 흘러 보내고 있나요?

두 번째 교회가 은혜를 서로에게 흘러 보낼 때 하나의 몸을 이룰 수 있다.
  오늘 바울은요 우리가 서로 받은 은혜가 흘러가는 것의 큰 목표를 이렇게 설명합니다. 14절에 ‘이제 너희의 넉넉한 것으로 그들의 부족한 것을 보충함은 후에 그들의 넉넉한 것으로 너희의 부족한 것을 보충하여 균등하게 하려 함이라’
   여기서 ‘균등하다’는 것은 무엇입니까? 이 균등함은 ‘많이 가진 자가 적게 가진 사람에게 나누어주는 것’을 균등함이라 말합니다. 균등함은 서로의 눈높이를 맞추고 서로의 필요를 채워주는 삶인 것입니다.
   그렇다면요 왜 우리는 균등해야 합니까? 왜 내 것을 나누어 주어서 내 형제와 내가 받은 것이 동등해 져야 하는 것입니까? 여러분 우리가 사는 이 세상은요 균등한 것을 싫어하는 세상입니다. 많이 일한 사람은 대가를 많이 받고, 적게 일한 사람은 돈을 적게 받는 것이 이 세상입니다. 이 성과주의와 경제 원리에 우리는 길들여져 있습니다. 그런데 왜 우리는 내 것을 나누어 주고 흘러 보내며 균등함을 이루어야 합니까? 그것은 우리는 세상과 다른 한 몸으로 이루어진 교회 공동체이기 때문입니다.
   우리 같이 고전 12:26절입니다. 함께 읽어보겠습니다. “만일 한 지체가 고통을 당하면 모든 지체가 함께 고통을 당하고 한 지체가 영광을 얻으면 모든 지체가 함께 기뻐합니다.” 오늘 교회는 예수님을 머리로 연결되어 있는 한 몸 지체들입니다.
  만약 우리 안에 한 지체가 부족하고, 연약하고 힘들어하면 또 다른 지체들이 그 지체와 함께 아파하면서 내가 가진 것으로 ‘흘러 보내주는 것’입니다. 그러면 그 지체가 힘을 얻어서 다시 함께 균등하게 공평하게 힘을 내어서 하나님의 몸으로 이 사역을 감당할 수 있는 것입니다.
  나는 하나님의 은혜를 내 지체들에게 흘러 보내고 있습니까? 이번 추석 명절을 맞이해서 내가 받은 은혜를 흘러 보내야 할 지체가 있다면?


■  합심기도
■  주기도문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를 너희가 알거니와 부요하신 이로서 너희를 위하여 가난하게 되심은 그의 가난함으로 말미암아 너희를 부요하게 하려 하심이라 이 일에 관하여 나의 뜻을 알리노니 이 일은 너희에게 유익함이라 너희가 일 년 전에 행하기를 먼저 시작할 뿐 아니라 원하기도 하였은즉 이제는 하던 일을 성취할지니 마음에 원하던 것과 같이 완성하되 있는 대로 하라 할 마음만 있으면 있는 대로 받으실 터이요 없는 것은 받지 아니하시리라 이는 다른 사람들은 평안하게 하고 너희는 곤고하게 하려는 것이 아니요 균등하게 하려 함이니 이제 너희의 넉넉한 것으로 그들의 부족한 것을 보충함은 후에 그들의 넉넉한 것으로 너희의 부족한 것을 보충하여 균등하게 하려 함이라
(고후8:9-15)


자유게시판

백석대학교회 자유롭게 글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비방의 글이나 좋지 않은 성격의 글은 삭제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7 주기도문강해 8 (17.11.12) "우리를 시험에 들게 하지 마시옵고 다만 악에서 구하시옵소서" 운영자 2017.11.12 310
346 주기도문강해 7 "우리가 우리에게 죄 지은 자를 사하여 준 것같이 우리 죄를 사하여 주시옵고" 운영자 2017.10.29 348
345 주기도문강해 6 (17.10.22) "오늘 우리에게 일용할 양식을 주시옵고" 운영자 2017.10.22 464
344 주기도문강해 5(17.10.15) "뜻이 하늘에서 이루어진 것같이 땅에서도 이루어지이다" 운영자 2017.10.15 436
343 주기도문강해 4 (17.10.8) "나라가 임하옵시며" 운영자 2017.10.08 388
» 추석명절 가정예배안 file 운영자 2017.09.29 704
341 주기도문강해 3(17.9.24) "이름이 거룩히 여김을 받으시오며" 운영자 2017.09.24 412
340 주기도문강해 2(17.9.17) "하늘에 계신 우리아버지여" 운영자 2017.09.17 567
339 주기도문강해 1 (2017.9.10) "너희는 이렇게 기도하라" 운영자 2017.09.10 598
338 십계명강해 10 (17.9.3) "제10계명: 네 이웃의 소유를 탐내지 말라" 운영자 2017.09.03 641
337 십계명강해9(17.8.27) "제9계명: 거짓 증언하지 말라" 운영자 2017.08.30 586
336 십계명강해 8(17.8.20) "제8계명: 도둑질하지 말라." 운영자 2017.08.20 654
335 십계명강해 7(2017.8.13) "제7계명: 간음하지 말라" 운영자 2017.08.13 695
334 십계명강해 6(17.8.6) "제6계명: 살인하지 말라" 운영자 2017.08.06 826
333 십계명강해 5(17.7.30) "제5계명: 네 부모를 공경하라" 운영자 2017.07.30 766
332 십계명강해 4 (17.7.16) "제4계명: 안식일을 거룩히 지키라." 운영자 2017.07.16 964
331 십계명강해 3(2017.7.9) "제3계명: 하나님의 이름을 헛되게 부르지 말라" 운영자 2017.07.09 997
330 질문 1 헤앙스 2017.07.06 1088
329 십계명강해2 (2017.7.2) "제2계명: 우상을 만들지 말라" 운영자 2017.07.05 1118
328 십계명강해1(2017.6.25) "1계명:오직 하나님만!" 운영자 2017.07.01 123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